2024년 청년수당 총정리-50만원씩 최대 6개월

2024년 청년수당 총정리-50만원씩 최대 6개월

3월 11일부터 시작되는 ‘청년수당’ 프로그램은 매월 50만원을 최대 6개월 동안 지급하는 지원금입니다. 올해에는 청년들이 스스로 성장할 수 있는 정책으로 업그레이드되었습니다. 이 프로그램은 청년들이 취업과 자립에 성공한 후에는 멘토로 위촉되어 교육 및 상담 등의 지원을 통해 성공적인 취업을 위한 자립 지원 종합 패키지를 제공합니다. 지원 대상은 서울에 거주하는 만 19세에서 34세까지의 미취업 청년으로, 재학 중이 아니고 졸업한 상태여야 합니다. 자세한 지원 기준 및 증빙 자료 등의 내용은 따로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제목내용
프로그램명2024년 서울 청년수당
참여자 모집 인원2만 명
참여 신청 기간3월 11일 오전 10시부터 3월 18일 오후 4시까지
신청 방법온라인 (청년몽땅정보통 누리집)
프로그램 내용– 월 50만원씩 최대 6개월간 지원금 제공
– 전문가 진로상담, 취업 멘토링 특강 등의 지원 포함
만족도 조사 결과– 사업 참여자 중 99.0%가 개인 목표 달성에 도움이 되었다고 응답함
지원 대상– 서울 거주 만 19~34세인 미취업 청년 및 단기근로 청년
– 학교 재학 또는 휴학 중이 아니고 최종학력이 졸업인 상태
– 중위소득 150% 이하
선정 우선순위– 저소득 청년이 우선 선정
–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제외
졸업 확인– 모든 신청자는 졸업(수료·졸업예정 포함)증명서 제출 필요
미취업 여부 확인– 고용보험 가입 여부로 검증
– 단기근로 청년은 근로계약서 등으로 주 30시간 이하 또는 3개월 이하의 단기취업자임을 증명해야 함
제외 대상– 고용노동부의 국민취업지원제도 등 유사사업 참여 중인 청년
– 청년수당 사업에 기참여(2017~2023년)한 청년

한편, 서울시는 ‘청년수당’ 사업이 단순 현금 지원을 넘어 청년 스스로 성장하는 데 도움을 주는 정책이 되도록 개편에 나섰습니다. 이를 위해 우선, 청년수당 참여자가 정책 수혜자에서 주도적인 참여자로 전환하고자 합니다. 지난해에 청년수당으로 취업과 자립 등에 성공한 참여자들을 인생설계와 진로모색 등을 돕는 멘토로 위촉할 예정입니다. 이를 통해 청년수당 정책의 당초 도입 취지와 사업효과를 극대화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한, 청년수당 사용처에 대해 보다 투명한 예산집행과 관리를 강화합니다. 이에 따라 올해부터는 주거비, 생활·공과금, 교육비 등의 3대 현금 사용처를 제외하고는 청년수당 전용 체크카드만을 사용해야 하며, 부적절한 현금 사용이 확인될 경우 청년수당 지급 중단 등의 조치가 이뤄질 수 있습니다. 현금 사용 가능 항목은 주거비, 생활·공과금, 교육비로 세분화되며, 매월 작성하는 자기활동기록서에 증빙자료를 제출해야 합니다.

뿐만 아니라, 청년수당 참여자들의 진로 탐색과 취업 준비를 돕기 위해 자립지원 종합패키지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이 패키지에는 강점 진단, 직무 전문가 진로 멘토링 서비스, 취업 특강, 기업 탐방 프로그램 등이 포함됩니다. 또한, 서울시 내 각종 자원과의 유기적 연계를 통해 취업 성공률을 높이고자 하며, 취업 성공 시에는 남은 지급분의 절반을 취업 성공금으로 일괄 지급할 예정입니다.

서울시는 청년수당 첫 지급일인 4월 29일 이전에 사업 참여자를 대상으로 대규모 오리엔테이션 행사를 개최하여, 청년수당의 취지와 지침에 맞도록 올바른 사용을 돕고자 합니다.

청년몽땅정보통 누리집

청년수당 FAQ

문의 : 다산콜센터 120

출처 : 내 손안에 서울

Leave a Comment